지난 11월 9일 이른 아침
종로의 한 고시원에 불이 났다
7명이 목숨을 잃었고
11명이 부상을 입었다

목숨을 잃은 이들은 대부분 창문도 없는
한평 남짓한 방에 거주하던 이들이었다

성탄절..
가난한 이들의 벗이 되고자
가난한 이의 모습으로 오신 예수님

성공회나눔의집과 교회들 공동체가
아기 예수의 오심을 기뻐하며
화재로 그을린 고시원 앞에 모였다

우리도 가난한 이들의 벗으로 살기 위해
하느님의 나라가 안락하고 따뜻한 집으로
이들에게 임하기를 기도하며







블로그 이미지

인천나눔의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