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0214 나해 연중6주일(마르 1,40-45)_길을 묻고 순종하기.pdf
0.11MB

#

“영혼이 없는 몸이 죽은 것과 마찬가지로

행동이 없는 믿음도 죽은 믿음입니다.“ (야고 2:26)

 

믿음은 선택입니다.

나를 따를 것인가 하느님을 따를 것인가.

두려워하고 멈추어 서 있을 것인가.

믿고 한걸음 발을 내딛을 것인가.

 

우리 인생은 긴 마라톤을 달리는 것과 같습니다.

잘못된 길로 들어설지라도 되돌릴 줄 알고 멈추지만 않는다면

하느님이 기다리시는 결승점에 도달하게 될 것입니다.

 

어떠한 순간이든, 하느님께 길을 묻고 순종하시는 여러분들이 되시기를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인천나눔의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10214 연중6주일 가정기도예식문.pdf
0.46MB

블로그 이미지

인천나눔의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